검색

창간9주년

정세균 총리,"양지사님이 절 도와줘야죠"

가 -가 +

박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0-05-29

▲ 정세균 국무총리와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9일 오후, 충남 아산시 배방월천지구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착공식에서 환담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미스터 스마일',  국회 미화원을 정규직화 하는데 앞장 서 기어코 만들어 낸 국회의장 출신 정세균 국무총리가 29일 오후 아산을 방문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 지원 없이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진한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으로 명명된 청년들과 신혼부부들의 꿈의 보금자리 착공식에 참석한 것.

 

이날 대화의 맥이 쉬고 있던 찰라, 우리들뉴스 기자가 정부지원 없이 충남도에서 독자적으로 추진하는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기공식에 참석한 만큼, 정세균 총리에게 "총리님, 우리 양승조 지사님 좀 많이 도와주세요."라고 건의하자, 정 총리는 "양 지사님이 절 도와주셔야죠."라고 하면서 모두 활짝 웃었다.

 

정 총리는 국회의장 재임 시 , 충청향우회 중앙회 행사에 경호원1명 비서 1명과 단촐하게 찾아 충청인을 격려하는 품격있으며 위화감 없는 행보를 보인 바 있으며 종로가 엎치락 뒤치락 하는 것을 민주당의 아성으로 바꾼 바 있다.

 

한편, 양 지사가 추진하는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관련 기사에서 볼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