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시

[따뜻한하루] 욕심을 빼자

행복에 이르는 길은 욕심을 채울 때가 아니라 비울 때 열린다. – 에피쿠로스 –

가 -가 +

따뜻한하루
기사입력 2020-04-14

  

돈 많은 어떤 사람이 차로 달리고 있었습니다.

차를 달리던 중 밭에서 콩을 심는

한 농부가 보였습니다.

 

땡볕 아래 땀을 뻘뻘 흘리며 밭을 일구는 모습이

매우 힘들어 보였는지 부자는 차를 세우고

농부에게 말을 걸었습니다.

 

"선생님, 이렇게 힘들게 콩을 심고 수확하면

도대체 돈을 얼마나 벌 수 있습니까?"

 

농부가 웃으며 대답했습니다.

 

"별로 신통치 않습니다.

그저 한 알은 하늘의 새를 위해,

또 한 알은 땅속의 벌레를 위해,

나머지 한 알은 사람인 제가 먹기 위해

심는 것이지요."

 

부자는 속으로 별 싱거운 소리를 다 한다고

비웃으며 다시 차를 출발시키려 했습니다.

그런데 자동차가 앞으로 움직이지 않았습니다.

 

부자가 차에 내려 살펴보니 자동차 앞바퀴가

모래밭에 빠져서 아무리 액셀을 밟아도

자동차 바퀴는 헛돌기만 할 뿐

앞으로 나아가지 못했습니다.

 

당황한 부자에게 농부가 다가와 말했습니다.

 

"어이쿠! 바퀴가 빠졌네요.

이럴 때는 바퀴의 바람을 살짝 빼서

타이어를 넓게 퍼지게 만들면 쉽게 빠져나올 수 있지요.

이것도 사람 욕심하고 같아서 오히려 조금 빼줘야지

앞으로 나갈 수 있는 법이지요."

 

  © 따뜻한하루


적절한 욕심은 어떤 일을 추진하는 데

좋은 원동력과 동기부여가 됩니다.

하지만 욕심이 지나쳐서 무리한 의욕만

가득 차 있는 상태가 되어버리면

위기의 순간에 발목을 잡는

방해물이 되어버립니다.

 

# 오늘의 명언

행복에 이르는 길은 욕심을 채울 때가 아니라

비울 때 열린다.

– 에피쿠로스 –

 

= 따뜻한 이야기가 담긴 꽃한송이를 전달합니다. =


= 따뜻한 댓글은 힘이 되는 소중한 글입니다 =


=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또 다른 시작! =


= 여러분이 있어서 오늘도 '따뜻한 하루' 입니다 =

 

 

*따뜻한하루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