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간9주년

충남아산 박동혁 감독, "선수들 부담없이 마음 편하게 경기 임하길"

가 -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0-07-03

▲ 층남아산프로축구단  © 충남아산FC 제공


충남아산프로축구단(구단주 오세현, 이하 충남아산)이 ‘8전 9기’ 끝에 리그 첫 승에 도전한다.

 

충남아산은 오는 5일 오후 7시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경남FC(이하 경남)를 상대로 하나원큐 K리그2 2020 9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충남아산은 지난 번 제주유나이티드에 0-2 패배, 안산그리너스에 1-1 무승부를 거두며 리그 첫 승을 다음으로 기약하게 됐다.

 

충남아산의 경기력은 라운드를 거듭할수록 좋아지고 있다. 지난 안산전에서 무야키치가 득점포를 가동하고 헬퀴스트가 부상 이후 풀 타임 출전하며 경기력을 끌어올렸으며 주중 FA컵 성남 원정에서는 토미, 권순형, 요바노비치 등이 출전한 성남에게 대등하게 맞섰다. 또한, 과감한 로테이션을 통해 신인선수들에게 동기부여를, 피로가 누적된 선수들에겐 휴식을 부여하며 경남전 승리를 위한 준비를 마쳤다.

 

경남은 올 시즌 제주 유나이티드와 함께 강력한 K리그2 우승 후보로 꼽혔지만 최근 리그 5경기에서 1승 3무 1패를 기록하며 6위에 처져있다. 특히, 주중 FA컵 3라운드 전남 원정서 0-4 대패를 당하며 분위기가 한풀 꺾였다. 하지만 박기동과 백성동이 나란히 2골씩 기록하며 공격을 이끌고 있고 전북에서 정혁, 부산에서 한지호를 영입하며 허리를 보강했다.

 

▲ 박동혁 감독  © 충남아산FC 제공

 

박동혁 감독은 “매 경기 결승전 같은 경기를 하고 있다. 나도 부담이 없다면 거짓말이다. 하지만 선수들이 부담 없이 좀 더 마음 편하게 경기에 임했으면 한다.”라며 “지난 안산, 성남전 경기 내용은 좋았다. 선수들을 믿는 만큼 어려운 부분을 헤쳐나갔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5일 일요일 오후 7시에 펼쳐지는 충남아산과 경남의 경기는 GOLF KOREA CHANNEL, 네이버, 다음, 아프리카TV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