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천안흥타령
오산시
선문대

광주광역시, 시민참여예산사업 모니터링 보고회 개최

38개 사업, 78억원 규모 사업 추진상황 점검 결과 공유

가 -가 +

우리들뉴스 양용현 기자
기사입력 2020-08-05

광주광역시는 5일 ‘시민참여예산사업 모니터링 보고회’를 열고 올해 편성된 사업과 이월 사업에 대한 모니터링 결과를 발표하고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시민참여예산사업 모니터링’은 시민참여예산사업의 성과를 높이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업으로 완성하는데 중요한 절차로, 시민들이 예산 편성과정에 제안한 사업이 다음연도에 제대로 추진되고 있는지를 시민참여예산위원들이 직접 살펴보는 제도다.

 

광주시는 지난 7월6일부터 10일까지 시민참여예산위원 28명이 참가한 ‘시민참여예산사업 모니터링’을 통해 2020년도에 편성된 35개 사업과 2020년도로 이월된 2019년 3개 사업 등 총 78억원에 대해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보고회 발표 내용을 보면, 38개 사업 중 현재 2개 사업은 완료된 사업, 8개 사업은 추진에 박차를 가할 필요가 있는 사업으로 분류하고, 나머지 28개 사업은 정상 추진되고 있다.

 

사업 추진이 부진한 사유는 코로나19로 인한 장소 선정 지연, 대상자 모집 저조, 설계변경 사유 발생 등으로 파악됐고, 연말까지는 완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모니터링 활동에 참여해 ‘장애 없는 어린이놀이터 조성’ 현장을 점검한 윤희철(43) 위원은 “장애없는 놀이터의 취지에 맞게 적절한 사업계획을 수립해 추진하는 것으로 파악돼 향후 광주의 다른 어린이 공원에 모델이 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2021년도 예산에 편성할 시민제안사업은 다양한 분야에서 559건의 사업이 접수돼 시민참여예산제도 운영 절차에 따라 각 분과위별로 논의를 거쳐 총회에 상정할 사업을 선정했다. 오는 10일부터 시민투표를 통해 사업의 우선순위를 정할 예정이다.

 

박상백 시 예산담당관은 “시민참여예산제도의 취지가 잘 발현될 수 있도록 시민참여예산위원들의 활동을 적극 지원해 행정의 눈으로 찾을 수 없는 시민의 수요를 예산편성 과정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