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선문대학교
창간10주년 축하광고접수

부산시, 생활SOC 복합화 사업 16건 선정…국비 392억 확보

- 우리 동네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확충!

가 -가 +

이금 기자
기사입력 2020-09-22

▲ 복합화사업 개념도     ©부산시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국무조정실이 발표한 ‘2021년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이하 생활SOC) 복합화 사업’ 선정 결과, 11개 구·군의 16건 신청사업이 모두 선정되어 총 392억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사업으로 추진 중인 15건을 포함하면, 총 31건 795억 원의 국비를 확보한 실적으로 특·광역시 중 서울시 다음의 성과다.

 

정부는 국민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균형발전과 일자리 창출 등 1석 3조의 효과가 있는 생활SOC 확충을 위해 2019년부터 관계부처 합동으로 「생활SOC 3개년계획(’20~’22)」을 추진하고 있다. 그 중 중점시책인 ‘생활SOC 복합화사업’은 2개 이상의 시설을 하나의 부지에 단일 또는 연계 시설물로 조성하는 사업으로, 선정 시 국고보조율 10% 인상 지원의 혜택을 받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부산시 11개 구·군 16건 사업의 세부내역은 ▲생활문화센터(11) ▲공공(작은)도서관(10) ▲국민체육센터(2) ▲다함께돌봄센터(6) ▲국·공립어린이집(2) ▲공동육아나눔터(2) ▲주거지주차장(2) ▲가족센터(1) 등 총 36개 시설이며, 내년부터 설계용역 등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할 계획이다.

 

특히 2021년 선정 결과는 전국 규모가 지난해 대비 절반 수준으로 줄었으나, 부산시의 경우 지난해와 같은 규모의 사업을 꾸준히 발굴·신청해 선정됨으로써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시정의 끊임없는 노력을 인정받았다. 이는 2019년부터 생활SOC 시설 확충을 위해 시 자체 전담반을 구성·운영하고, 시비 매칭 등 행정·재정 분야의 지원을 통해 구·군별 지역 특성 및 주민 요구에 부응하는 사업발굴을 적극적으로 독려한 성과로 분석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체감도와 만족도가 높은 생활SOC 시설의 지속적인 확충을 통해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 균형발전이 기대된다”라며, “앞으로 사업의 다각화 등 질적인 성장과 내실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