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간10주년 축하광고접수
오산시

이명수, 45개국 99개 회원 보유 '세계과학도시연합' 해체 재고해야

가 -가 +

박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0-10-22

▲ 이명수 국회의원 국정감사 모습     ©우리들뉴스

 

2020년 10월 22일(목) 실시된 대전광역시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세계과학도시연합 해체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제기되었다.

 

대전고 출신 이명수 의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민의힘, 아산시갑,4선)은 “세계과학도시연합(WTA)은 1988년에 대전시 주도로 과학기술을 지역발전과 연계하고, 전 세계 과학도시 상호간 교류·협력을 통한 공동발전을 목적으로 창립되어 현재 45개국 99개 회원을 보유한 국제단체인데, 국제기구를 이처럼 키우기 위해서는 상당히 많은 시간과 돈이 필요한 점 등을 고려할 때, 해체를 추진하는 것은 잘못이라고 판단된다”며 재고를 요청했다.

 

대전시는 세계지방정부연합과 세계이사회 내 과학위원회 신설과 시장단회의 및 위킹그룹을 구성·운영하고, 주요핵심사업으로 ‘글로벌 과학포럼’을 창립하여 세계과학도시연합을 대체할 예정이다.

 

이명수 의원은 “지금 대전시가 추진하는 글로벌 과학포럼과 세계과학도시연합이 차별성이 있다고 판단되지 않으며, 앞으로 과학이 세계를 지배할텐데, 과학도시 대전을 일구는데 기여한 세계과학도시연합을 스스로 해체해서는 안된다”며 대전시의 재고를 거듭 촉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