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고

인천대학교 사회복지센터 교직원, 학대피해 노인 위한 ‘사랑의 김장나눔’

가 -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0-12-08

▲ 인천대 교직원들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랑의 김장 김치를 담그고 있다. (사진: 인천대학교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국립대학법인 인천대학교(총장 직무대리 양운근)는 지난 4일 인천노인보호전문기관 학대피해노인 전용쉼터(관장 정희남) 학대피해노인을 위한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를 통해 김치 45박스(430kg)을 전달했다. 

 

 이번 ‘김장나눔’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하여 모임행사로 진행하지 않고 인천대학교 사회봉사센터 교직원이 교내에서 손수 김장을 하고 기관에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만들어진 김치는 총 45박스로 모두 인천노인보호전문기관을 통해 인천지역의 생활이 어려운 학대피해노인 40가정에 전달됐다. 

 

 인천대학교는 지식과 인격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하는 대학으로,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소외된 이웃의 복지와 대학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다양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매년 동절기 난방(연탄) 및 식량(김장)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여 인천광역시로부터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인천대학교 사회봉사센터장(교수 장정아)에 따르면 센터는 어려운 상황에 계신 어르신들께 조금이라도 따뜻한 겨울을 만들어드리고자 계속 교직원이 직접 가서 김장나눔을 해왔다. 비록 올해엔 코로나로 인해 많은 사람이 함께 김장봉사를 실시하진 못했지만 함께 하고 싶은 모든 교직원의 마음을 담았다고 하면서, “대학 구성원들의 정성을 담아 전달한 겨울양식으로 어르신들이 건강한 겨울을 나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며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