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고

문 대통령 “LH직원 투기 의혹, 뿌리깊은 부패인지 규명해 발본색원”

“제도 개선책도 구조적 문제 해결 위한 근본대책 될 수 있도록 마련하라”

가 -가 +

박선향 기자
기사입력 2021-03-04

문재인 대통령은 4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광명·시흥 등 3기 신도시 투기 의혹과 관련, “일부 직원들의 개인적 일탈이었는지, 뿌리 깊은 부패 구조에 기인한 것이었는지 규명해 발본색원하라고 지시했다.

 

▲ 문재인 대통령(사진=청와대)  ©



문 대통령은 이날 정부에 이같이 추가 지시를 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3기 신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신규 택지개발 관련 공공기관 직원 및 가족들의 토지거래를 전수조사할 것을 주문한 데 이어 하루 만에 강도 높은 추가 지시를 한 것이다.

 

또한 문 대통령은 제도 개선책도 구조적인 문제 해결을 위한 근본 대책이 될 수 있도록 마련하라고 말했다.

 

아울러 감사원 감사는 감사원이 판단할 문제라며 정부 차원에서 선제적으로 빠르고 엄정하게 조사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