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고

[아산시] 아산시 특수 시책사업, ‘농업기계 부품대금 지원 사업’ 인기

농업경쟁력 강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 이바지

가 -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1-03-05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농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농업기계 부품대금 지원 사업’이 농업인들의 높은 호응으로 사업시작 2개월 만에 543농가 688건을 지원, 사업비 1억 원이 조기에 소진됐다.

 

아산시 ‘농업기계 부품대금 지원 사업’은 충청권 유일 100% 시비를 활용해 추진하는 아산시 특수 시책사업이다.

 

관내 농업인이 시에서 지정한 21개 수리점에서 면세유 공급대상으로 농협에 등록된 본인소유 농업기계를 수리할 경우 농가당 5기종 35만원 한도 내 부품대금 일부를 지원, 영농비 절감을 통한 농업경쟁력 강화 및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사업 추가 시행을 위해 추경에 관련 예산 1억 원을 요구 할 예정이다”라며 “아산시의회와 함께 아산시 농업발전과 농업인 복지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