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시

[따뜻한 하루] 칭찬의 힘

가 -가 +

따뜻한하루
기사입력 2016-01-04

 

초등학교 선생님이 계셨습니다.
3월에 새로운 아이들을 담임으로 맡으시면
학생들 이름 앞에 호처럼 칭찬을 붙여 1년 동안 불러주셨습니다.
'착한 동건', '성실한 준기', '똑똑한 영희' 이런 식으로 말입니다.

그런데 우연히 말썽꾸러기 창식이 
이름 옆에 모범생이라는 호를 적으신 선생님께서는
숙제도 안 해 오고, 준비물도 안 챙겨오고, 매일 친구들을 툭툭 치는 
창식이를 '모범생 창식'이라고 1년을 부르셨습니다.

처음에 '모범생 창식'이라고 불렸을 때 
창식이 자신도 얼음이 된 것처럼 놀랐습니다.
반 친구들은 모두 웃었습니다. 

그러나 선생님은 같은 반 친구들 앞에서 확신하듯 말했습니다.
"창식이가 모범생이 될 것을 믿어. 
일 년 동안 창식이는 꼭 모범생이 될 거야! 창식아 약속할 수 있지?"

어느덧 1년이 지나, 다음 학년으로 올라갈 때 
창식이는 새로 태어난 학생이 되었습니다. 

만약 선생님이 일 년 동안 창식이가 잘못한 일만 계속 지적했다면 
창식이는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문제아라고 낙인이 찍혔을 것입니다. 
그러나 지혜로운 선생님 덕분에 창식이는 6학년 때 반장이 되었고,
중 고등학교 때도 공부를 열심히 하여 우등생이 되었습니다. 

원래부터 문제아는 없습니다. 
문제아를 이해해주는 선생님과 부모가 있으면 모범생이 될 수 있습니다.
아이들의 가능성은 무한대이며, 
아이들의 단점은 어른들보다는 고치기가 쉽습니다. 
특히 꼭 혼나야 하는 아이의 잘못이 있을 때 
칭찬으로 감동을 주면 200점입니다.

– 스스로 공부하는 힘 '공부머리 초등편' 중에서 –




아이를 바꾸고 싶은 부모님들의 마음은 한결같을 것입니다.
판사가 되어 자녀의 잘못된 부분을 지적하고 고치려 합니다.
그러나 변호사가 되어 작은 장점이라도 격려하고 칭찬하면서 감동을 주어 보세요.
100번 꾸짖고 혼낸 것보다 훨씬 빨리 잘못된 부분을 고치는 
자녀를 보시게 될 것입니다.

초등학교 자녀를 둔 부모를 위한 자녀교육서가 출간되었습니다.
스스로 공부하는 힘을 키워 공부에 흥미를 갖게 만드는 
실제적인 노하우와 사례를 통해 내 자녀의 미래를 바꿔주어 보세요.

'우리 자녀를 칭찬합니다' 라는 주제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10분을 선정하여 책을 보내드리겠습니다.


# 오늘의 명언
진실한 칭찬의 말은 자녀들을 따뜻하게 하며 합당한 생활을 하게 만든다. 
자녀들을 향한 현명한 칭찬은 꽃과 태양의 관계와 같다.
- 크리스챤 네스텔 보비 - 


= 따뜻한 댓글은 다른 가족님께 힘이 되는 소중한 글입니다 =


= 카카오스토리로 새로운 감동을 만나보세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우리들뉴스. All rights reserved.